[경제현장] 포스코그룹, GS그룹과 사업 협력으로 "미래 성장 기반" 다진다 - [경제현장] 포스코그룹, GS그룹과 사업 협력으로 "미래 성장 기반" 다진다 > 경제 | 최고의 검찰 · 경찰계 전문 신문 검경합동신문

2021.10.18 (월)

  • 맑음속초15.0℃
  • 구름많음12.4℃
  • 흐림철원9.7℃
  • 흐림동두천10.2℃
  • 흐림파주8.0℃
  • 맑음대관령12.0℃
  • 구름많음백령도15.8℃
  • 맑음북강릉15.7℃
  • 맑음강릉18.2℃
  • 맑음동해16.3℃
  • 구름조금서울15.5℃
  • 구름많음인천14.8℃
  • 맑음원주13.3℃
  • 맑음울릉도14.8℃
  • 구름조금수원14.7℃
  • 맑음영월14.3℃
  • 맑음충주13.6℃
  • 맑음서산16.3℃
  • 맑음울진16.6℃
  • 맑음청주14.9℃
  • 맑음대전15.5℃
  • 맑음추풍령14.4℃
  • 맑음안동13.0℃
  • 맑음상주13.9℃
  • 맑음포항16.7℃
  • 맑음군산15.5℃
  • 맑음대구15.8℃
  • 맑음전주16.8℃
  • 맑음울산16.6℃
  • 맑음창원15.2℃
  • 맑음광주17.7℃
  • 맑음부산19.3℃
  • 맑음통영17.3℃
  • 맑음목포15.6℃
  • 맑음여수15.6℃
  • 맑음흑산도15.6℃
  • 맑음완도16.3℃
  • 맑음고창16.9℃
  • 맑음순천16.6℃
  • 맑음홍성(예)16.2℃
  • 구름조금제주17.6℃
  • 맑음고산17.3℃
  • 맑음성산17.0℃
  • 구름조금서귀포18.1℃
  • 맑음진주16.3℃
  • 흐림강화11.7℃
  • 맑음양평13.2℃
  • 맑음이천13.8℃
  • 구름조금인제13.9℃
  • 구름조금홍천13.6℃
  • 맑음태백13.2℃
  • 맑음정선군15.0℃
  • 맑음제천13.5℃
  • 맑음보은14.0℃
  • 맑음천안14.5℃
  • 맑음보령15.8℃
  • 맑음부여15.3℃
  • 맑음금산15.3℃
  • 맑음14.4℃
  • 맑음부안15.7℃
  • 맑음임실16.0℃
  • 맑음정읍15.7℃
  • 맑음남원15.3℃
  • 맑음장수14.7℃
  • 맑음고창군16.4℃
  • 맑음영광군16.6℃
  • 맑음김해시17.2℃
  • 맑음순창군15.7℃
  • 맑음북창원16.9℃
  • 맑음양산시18.1℃
  • 맑음보성군16.9℃
  • 맑음강진군17.4℃
  • 맑음장흥17.4℃
  • 맑음해남16.5℃
  • 맑음고흥16.4℃
  • 맑음의령군17.6℃
  • 맑음함양군16.7℃
  • 맑음광양시17.0℃
  • 맑음진도군16.3℃
  • 맑음봉화12.9℃
  • 맑음영주14.4℃
  • 맑음문경13.7℃
  • 맑음청송군14.1℃
  • 맑음영덕16.4℃
  • 맑음의성14.3℃
  • 맑음구미14.7℃
  • 맑음영천14.5℃
  • 맑음경주시16.8℃
  • 맑음거창15.7℃
  • 맑음합천15.1℃
  • 맑음밀양16.2℃
  • 맑음산청16.2℃
  • 맑음거제16.4℃
  • 맑음남해15.1℃
[경제현장] 포스코그룹, GS그룹과 사업 협력으로 "미래 성장 기반" 다진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제현장] 포스코그룹, GS그룹과 사업 협력으로 "미래 성장 기반" 다진다

포스코-GS그룹 교류회.png

(포스코-GS그룹 교류회)

 

[검경합동신문보 염진학 기자] 포스코그룹이 GS그룹과 사업 협력을 통해 미래 성장 기반을 다진다.

 

포스코그룹과 GS그룹은 7일 오후 역삼동 GS타워에서 양측의 최고경영층이 참석한 가운데 ‘포스코-GS 그룹 교류회’를 갖고 이차전지 리사이클링 및 新모빌리티, 수소사업 등 양사의 핵심 신사업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교류회에는 포스코그룹 최정우 회장을 비롯해 포스코 글로벌인프라부문장, 신성장부문장, 산업가스수소사업부장, 경영지원본부장, 포스코에너지 대표이사, 포스코인터내셔널 식량소재본부장 등이 참석했으며, GS그룹에서는 허태수 회장, ㈜GS 홍순기 사장, 재무팀장(사장), 미래사업팀장(전무) 그리고 GS에너지 허용수 사장과 GS칼텍스 전략기획실장(전무) 등이 참석했다.

 

포스코그룹 최정우 회장은 “코로나 팬더믹의 장기화로 인해 미래 불확실성이 증대되고, 기후변화 위기가 한층 고조되어 탄소중립을 위한 대규모 투자 및 사업구조 개편은 기업 경영의 상수로 자리 잡았다”며 “이번 교류회가 수소, 배터리 등 빠르게 성장하는 친환경 시장을 포함한 다양한 사업 분야에서 그룹 차원의 협력 기틀을 마련한다는 데에 의미가 있다. 양 그룹 협력이 국가 차원의 결실을 맺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GS그룹 허태수 회장은 “양사가 보유하고 있는 역량과 자산 그리고 탄탄한 기존 사업을 바탕으로 서로 협력해 나간다면 새로운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이며 특히, 디지털을 접목한 친환경 중심의 미래 사업을 함께 발굴하고 성장시켜 고객과 사회를 위한 가치 창출에 기여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우선 포스코그룹과 GS그룹은 '이차전지 리사이클링 및 新모빌리티' 분야에서  협력을 논의했다. 포스코는 지난 5월 화유코발트사와 합작으로  '포스코HY클린메탈'을 설립하고, 이차전지 제조과정에서 발생하는 공정스크랩을 주원료로 활용하는 이차전지 리사이클링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포스코_포스코센터(1).jpg

 (포스코_포스코센터)

 

 

오는 2029년에는 폐배터리 발생량이 이차전지 제조과정에서 발생하는 공정스크랩 발생량을 초과할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폐배터리 회수의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어 포스코그룹은 GS그룹이 보유한 자동차 정비 및 주유, 글로벌 네트워크 등을 활용해 이차전지 리사이클링 원료공급을 위한 JV(합작사)설립을 추진키로 했다. 아울러 GS에너지가 투자 중인 전기차 배터리 상태를 진단/평가할 수 있는 기술을 기반으로 폐배터리를 정비, 재사용 또는 재활용 여부를 판단하는 등의 BaaS 사업까지 협력 범위를 확대하기로 했다.

* BaaS(Battery as a service): 배터리 대여/교환 등 배터리 관련 서비스 플랫폼

 

‘수소사업’분야에서는 해외프로젝트 공동 참여 및 신규 수요처 발굴 등 블루·그린수소 생산부터 저장, 운송 및 활용에 이르기까지 밸류체인 전반에 걸친 협력을 통해 경쟁력을 강화하고, 국내 수소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양 그룹을 대표하여 포스코 산업가스수소사업부장과 GS에너지 에너지자원사업본부장은 수소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또한 ‘친환경 바이오 사업’분야에서는 포스코인터내셔널이 보유한 팜(palm, 야자나무) 농장 및 가공 설비와 GS칼텍스의 바이오 연료 생산기술, 판매 인프라를 활용해 팜 정제유 사업 확대 및 재생 원료 기반의 바이오항공유 등 차세대 바이오연료 사업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그 외에도 양 그룹이 보유한 벤처 투자 인프라를 활용한 이차전지 및 수소 분야 유망기업 공동발굴, 주요 사업장 탄소저감 활동 추진 등 ESG 경영을 포함해 폭넓은 분야에서의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향후 포스코그룹과 GS그룹은 양사 경영진이 협의한 내용을 바탕으로 실무진간 협의를 통해 실질적인 성과를 낼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저작권자 검경합동신문, 무단전재금지, 재배포시 검경합동신문 표시를 할 것, 염진학기자 yuil0415@naver.com ]

 

 #포스코그룹# GS그룹#친환경 바이오 사업#포스코인터내셔널#수소사업#포스코그룹 최정우 회장#GS그룹에서는 허태수 회장#

 






전체 기사 (0건)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