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1 (수)

  • 맑음속초2.4℃
  • 구름많음0.4℃
  • 흐림철원-0.5℃
  • 흐림동두천-0.4℃
  • 구름많음파주0.1℃
  • 흐림대관령-3.8℃
  • 눈백령도2.3℃
  • 구름조금북강릉3.6℃
  • 구름조금강릉3.9℃
  • 구름조금동해4.9℃
  • 구름많음서울0.7℃
  • 맑음인천1.2℃
  • 흐림원주1.7℃
  • 구름조금울릉도6.2℃
  • 구름조금수원1.7℃
  • 구름많음영월2.2℃
  • 흐림충주1.1℃
  • 구름많음서산3.6℃
  • 구름많음울진4.4℃
  • 구름많음청주2.7℃
  • 구름많음대전3.3℃
  • 흐림추풍령2.0℃
  • 구름많음안동2.2℃
  • 구름많음상주2.4℃
  • 맑음포항5.3℃
  • 구름많음군산4.3℃
  • 구름많음대구4.4℃
  • 구름많음전주2.5℃
  • 맑음울산6.2℃
  • 구름많음창원5.3℃
  • 비광주4.9℃
  • 맑음부산6.1℃
  • 구름조금통영6.6℃
  • 구름많음목포6.0℃
  • 구름많음여수5.2℃
  • 비흑산도4.8℃
  • 맑음완도7.2℃
  • 구름많음고창4.6℃
  • 구름많음순천3.5℃
  • 흐림홍성(예)4.0℃
  • 흐림제주8.7℃
  • 구름많음고산8.9℃
  • 구름많음성산7.2℃
  • 비서귀포7.1℃
  • 구름많음진주3.6℃
  • 구름많음강화0.9℃
  • 구름많음양평1.8℃
  • 흐림이천1.6℃
  • 흐림인제0.9℃
  • 흐림홍천0.8℃
  • 구름많음태백-2.4℃
  • 구름많음정선군1.1℃
  • 구름많음제천0.5℃
  • 구름많음보은1.0℃
  • 구름많음천안2.8℃
  • 흐림보령2.9℃
  • 구름많음부여3.6℃
  • 구름많음금산2.7℃
  • 구름많음3.2℃
  • 구름많음부안3.6℃
  • 구름많음임실1.6℃
  • 구름많음정읍3.6℃
  • 구름많음남원2.6℃
  • 구름많음장수1.0℃
  • 구름많음고창군5.0℃
  • 구름많음영광군5.3℃
  • 맑음김해시5.6℃
  • 구름많음순창군2.4℃
  • 구름많음북창원5.9℃
  • 맑음양산시6.6℃
  • 흐림보성군5.3℃
  • 구름많음강진군6.3℃
  • 맑음장흥5.8℃
  • 구름많음해남5.6℃
  • 구름많음고흥5.5℃
  • 구름많음의령군4.4℃
  • 흐림함양군3.2℃
  • 구름많음광양시4.6℃
  • 구름많음진도군5.9℃
  • 구름많음봉화2.2℃
  • 구름많음영주1.3℃
  • 흐림문경1.9℃
  • 구름조금청송군1.8℃
  • 구름많음영덕4.2℃
  • 구름많음의성3.2℃
  • 구름많음구미4.5℃
  • 맑음영천4.5℃
  • 맑음경주시5.1℃
  • 구름많음거창3.8℃
  • 구름많음합천5.7℃
  • 맑음밀양6.0℃
  • 구름조금산청3.5℃
  • 구름조금거제6.0℃
  • 구름조금남해5.7℃
[왕중왕전] 전주대, 세 번 도전 끝에 정상 등극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왕중왕전] 전주대, 세 번 도전 끝에 정상 등극

전주대, 세 번 도전 끝에 정상 등극

 

전주대가 세 번의 도전 끝에 U리그 정상에 등극했다.

정진혁 감독이 이끄는 전주대는 20일 영덕군민운동장에서 열린 동의대와의 2021 U리그 왕중왕전 결승전에서 연장전까지 가는 접전 끝에 2-1로 승리하며 우승을 차지했다. 지난 2009년과 2017년 왕중왕전 결승에 올랐으나 모두 준우승에 그쳤던 전주대는 이번 우승으로 그동안의 한을 풀어냈으며 동시에 새로운 대학축구 왕중왕의 탄생을 알리는데도 성공했다.

전반은 팽팽했다. 전주대는 전반 8분만에 문전 혼전 상황에서 정철웅이 선제골을 터뜨리며 리드를 잡는데 성공했다. 일찌감치 실점을 했음에도 동의대는 전혀 물러서지 않았고 오히려 빠른 스피드로 상대의 문전을 침투하며 만회골을 노렸다.

동의대는 왼쪽 측면의 안상진을 중심으로 크로스와 침투를 번갈아가면서 상대 문전을 두드렸다. 템포를 늦추지 않고 공격을 이어간 결과 전반 20분 동점골을 터뜨리며 균형을 맞췄다. 안상진이 왼쪽에서 길게 스로인한 볼을 상대 골문 앞에서 김대한이 날카로운 헤더로 연결해 전주대의 골망을 흔들었다.

1-1이 된 후 경기는 더욱 치열해졌다. 전주대와 동의대는 시종일관 팽팽한 흐름을 유지하며 추가골 사냥에 나섰다. 동의대는 전반 35분 오른쪽 코너킥 상황에서 노동건이 헤더슈팅을 시도했지만 살짝 빗나갔고 전주대는 전반 39분 오른쪽에서 올라온 크로스를 상대 골키퍼가 주춤한 틈을 타 정철웅이 달려 들어 머리를 갖다댔지만 골로 연결시키지는 못했다.

후반 들어 전주대가 공격 템포를 올리기 시작했다. 절호의 찬스도 있었다. 전주대는 시작한지 얼마 지나지 않아 이요셉이 상대 문전에서 시도한 헤더 슈팅이 골키퍼를 맞고 나왔고 이를 이요셉이 놓치지 않고 재차 슈팅으로 연결했으나 살짝 빗나가며 아쉬움을 삼켰다.

양 팀은 팽팽한 접전을 이어갔지만 추가 득점을 기록하지 못했다. 특히 후반 막판에는 전주대가 결정적인 기회를 여러 차례 잡았지만 골로 연결시키지 못했다. 경기는 결국 연장전으로 접어들었다.

연장 전반 먼저 기선 제압에 성공한 쪽은 전주대였다. 전주대는 정철웅이 상대 진영을 돌파하는 과정에서 페널티킥을 얻어냈고 키커로 나선 장승현이 연장 전반 10분 침착하게 골을 성공시키며 환호했다. 다급해진 동의대는 연장 후반 반격에 나섰고 마지막까지 포기하지 않았지만 수 차례의 찬스를 득점으로 이어가지 못하며 아쉬워했다. 결국 경기는 전주대의 2-1 승리로 마무리됐다.

2021 U리그 왕중왕전 시상내역

우승: 전주대

준우승: 동의대

최우수선수상: 장승현(전주대)

우수선수상: 노동건(동의대)

득점상: 장승현(전주대)

베스트영플레이어상: 정철웅(전주대)

수비상: 최성우(전주대)

GK상: 김성곤(전주대)
최우수지도자상: 정진혁 감독, 한종원 코치(이상 전주대)

심판상: 설태환, 백승민, 김지수, 최일우, 원종훈, 표재현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