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30 (화)

  • 흐림속초9.3℃
  • 비2.8℃
  • 흐림철원5.2℃
  • 흐림동두천6.1℃
  • 흐림파주5.9℃
  • 흐림대관령2.2℃
  • 비백령도8.9℃
  • 흐림북강릉11.6℃
  • 흐림강릉10.7℃
  • 흐림동해12.7℃
  • 비서울7.2℃
  • 비인천8.6℃
  • 흐림원주4.1℃
  • 흐림울릉도13.5℃
  • 비수원7.6℃
  • 흐림영월0.7℃
  • 흐림충주3.5℃
  • 흐림서산9.9℃
  • 흐림울진11.3℃
  • 비청주5.8℃
  • 비대전6.6℃
  • 흐림추풍령3.2℃
  • 비안동2.0℃
  • 흐림상주1.5℃
  • 비포항8.7℃
  • 흐림군산11.6℃
  • 비대구3.7℃
  • 비전주12.1℃
  • 비울산9.6℃
  • 비창원8.8℃
  • 비광주12.2℃
  • 비부산13.8℃
  • 흐림통영13.7℃
  • 비목포13.5℃
  • 비여수14.2℃
  • 비흑산도12.4℃
  • 흐림완도14.5℃
  • 흐림고창12.9℃
  • 흐림순천7.7℃
  • 비홍성(예)10.4℃
  • 비제주16.0℃
  • 흐림고산13.2℃
  • 흐림성산16.3℃
  • 비서귀포15.6℃
  • 흐림진주6.3℃
  • 흐림강화7.7℃
  • 흐림양평5.1℃
  • 흐림이천3.9℃
  • 흐림인제1.4℃
  • 흐림홍천2.0℃
  • 흐림태백7.0℃
  • 흐림정선군-0.6℃
  • 흐림제천1.8℃
  • 흐림보은3.4℃
  • 흐림천안5.9℃
  • 흐림보령11.0℃
  • 흐림부여6.9℃
  • 흐림금산6.7℃
  • 흐림5.5℃
  • 흐림부안12.1℃
  • 흐림임실9.3℃
  • 흐림정읍12.6℃
  • 흐림남원7.6℃
  • 흐림장수9.4℃
  • 흐림고창군12.7℃
  • 흐림영광군12.5℃
  • 흐림김해시7.8℃
  • 흐림순창군11.3℃
  • 흐림북창원7.7℃
  • 흐림양산시8.3℃
  • 흐림보성군10.0℃
  • 흐림강진군11.3℃
  • 흐림장흥11.5℃
  • 흐림해남12.8℃
  • 흐림고흥12.4℃
  • 흐림의령군4.7℃
  • 흐림함양군2.2℃
  • 흐림광양시10.9℃
  • 흐림진도군12.5℃
  • 흐림봉화0.8℃
  • 흐림영주1.3℃
  • 흐림문경1.3℃
  • 흐림청송군-0.6℃
  • 흐림영덕6.1℃
  • 흐림의성1.8℃
  • 흐림구미3.9℃
  • 흐림영천3.6℃
  • 흐림경주시3.7℃
  • 흐림거창1.5℃
  • 흐림합천4.3℃
  • 흐림밀양5.0℃
  • 흐림산청1.8℃
  • 흐림거제13.6℃
  • 흐림남해8.7℃
세계 1위 찍은 '지옥'···'천당' 갈 대표 관련주는?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예

세계 1위 찍은 '지옥'···'천당' 갈 대표 관련주는?

세계 1위 찍은 \'지옥\'···

 

넷플릭스 드라마 시리즈 ‘지옥’이 공개 하루 만에 전 세계 넷플릭스 콘텐츠 시청 순위 1위에 오르면서 한국 콘텐츠 관련주 랠리 지속에 대한 기대가 커지고 있다.

증권가에선 ‘지옥’ 제작에 참여한 제이콘텐트리(036420)· 덱스터(206560) 등을 직접적인 수혜주로 거론하고 있다.

21일 넷플릭스 순위 집계 사이트 플릭스패트롤에 따르면 ‘지옥’은 지난 20일(현지 시간) 전 세계 넷플릭스 TV쇼 부문 1위에 올랐다. 지난 19일 공개된 지 하루 만이다.

‘지옥’은 ‘부산행’을 만든 연상호 감독이 연출을 맡고 유아인·김현주·박정민 등이 출연한 작품이다. 현재 우리나라를 포함해 바레인, 사우디아라비아, 나이지리아, 싱가포르, 베트남 등 24개국에서 시청 순위 1위를 기록했다. 프랑스·인도에선 2위, 미국·독일에선 3위를 차지했다.

증권사들은 ‘지옥’의 흥행 여부에 촉각을 기울여왔다. ‘D.P’와 ‘오징어 게임’의 전 세계적 인기를 계기로 소위 ‘K-콘텐츠’ 관련주의 주가 랠리가 본격화됐기 때문이다. 삼성증권은 ‘지옥’ 공개를 국내 증시 주요 일정에 포함하기도 했다.

‘지옥’이 공개 첫 날부터 글로벌 단위에서의 인기를 보이면서 관련주에 대한 관심 역시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제이콘텐트리가 대표적인 수혜주로 거론된다. 제이콘텐트리는 ‘지옥’ 공개 기대감에 지난 18일 52주 신고가인 7만 1,900원을 기록하기도 했다.

손자회사인 클라이맥스 스튜디오가 ‘지옥’ 제작을 맡았기 때문이다. 이 스튜디오는 ‘D.P’도 제작한 바 있다. ‘지옥’의 흥행이 제이콘텐트리에겐 또 다른 ‘트랙 레코드’가 될 수 있다는 뜻이다.

김회재 대신증권 연구원은 “제이콘텐트리는 지난 8월 말 넷플릭스 첫 번째 오리지널 ‘D.P’를 선보이면서 국내외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의 무한 경쟁이 시작된 콘텐츠 산업의 4차 웨이브를 이끌고 있다”며 “넷플릭스 오리지널은 2022년에 5~6편 선보이고 디즈니플러스와의 협업도 내년 초 성사될 예정”이라고 해석했다. 지인해 한화투자증권 연구원은 “비용 불확실성이 크지만 그래도 성장주”라고 평가했다.

시각특수효과(VFX) 업체 덱스터도 관련주로 꼽힌다. ‘지옥’의 색 보정 작업을 맡았기 때문이다. 중장기적으로는 ‘지옥’이 ‘오징어 게임’처럼 국산 히트작으로서 정착할 경우 스튜디오드래곤(253450)· CJ ENM(035760) 등 한국 콘텐츠 관련주 전반에 대한 밸류에이션이 높아질 수 있다는 있다는 해석도 나온다. 이화정 NH투자증권 연구원은 “‘킹덤’과 ‘스위트홈’으로 마니아가 모이던 K-콘텐츠 시장에 ‘오징어 게임’이 마중물을 부었다”며 “K-콘텐츠의 글로벌 주류 편입에 따른 판매량 및 판가 확대가 기대된다”고 해석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