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20 (토)

  • 흐림속초24.3℃
  • 구름조금32.7℃
  • 구름조금철원32.0℃
  • 맑음동두천30.4℃
  • 맑음파주30.7℃
  • 흐림대관령19.5℃
  • 구름조금춘천32.6℃
  • 맑음백령도24.1℃
  • 흐림북강릉22.8℃
  • 흐림강릉24.6℃
  • 흐림동해23.4℃
  • 구름조금서울31.8℃
  • 맑음인천29.3℃
  • 맑음원주31.6℃
  • 구름많음울릉도24.6℃
  • 구름조금수원30.4℃
  • 구름많음영월29.3℃
  • 구름조금충주31.4℃
  • 맑음서산28.9℃
  • 구름많음울진25.4℃
  • 구름많음청주32.2℃
  • 구름많음대전29.8℃
  • 구름많음추풍령27.4℃
  • 구름많음안동30.5℃
  • 구름조금상주29.0℃
  • 비포항25.0℃
  • 구름많음군산28.8℃
  • 흐림대구27.2℃
  • 구름많음전주29.2℃
  • 비울산25.2℃
  • 흐림창원25.8℃
  • 흐림광주26.3℃
  • 비부산25.0℃
  • 흐림통영25.9℃
  • 흐림목포27.1℃
  • 흐림여수26.6℃
  • 구름많음흑산도
  • 흐림완도28.6℃
  • 흐림고창28.6℃
  • 흐림순천28.2℃
  • 구름많음홍성(예)31.1℃
  • 구름조금30.4℃
  • 흐림제주30.0℃
  • 흐림고산28.1℃
  • 흐림성산29.8℃
  • 흐림서귀포30.1℃
  • 흐림진주28.3℃
  • 맑음강화29.6℃
  • 맑음양평31.6℃
  • 맑음이천30.9℃
  • 구름조금인제28.8℃
  • 구름많음홍천30.9℃
  • 흐림태백21.9℃
  • 흐림정선군27.7℃
  • 맑음제천30.5℃
  • 구름조금보은28.6℃
  • 구름조금천안30.5℃
  • 구름많음보령29.1℃
  • 구름많음부여29.5℃
  • 구름많음금산28.4℃
  • 구름많음30.2℃
  • 구름많음부안28.6℃
  • 흐림임실26.5℃
  • 구름많음정읍27.7℃
  • 흐림남원25.6℃
  • 흐림장수26.0℃
  • 구름많음고창군29.0℃
  • 구름많음영광군28.1℃
  • 흐림김해시25.6℃
  • 흐림순창군27.1℃
  • 흐림북창원26.2℃
  • 흐림양산시25.7℃
  • 흐림보성군29.0℃
  • 구름많음강진군29.3℃
  • 구름많음장흥30.5℃
  • 구름많음해남27.9℃
  • 흐림고흥26.2℃
  • 흐림의령군28.2℃
  • 흐림함양군28.0℃
  • 흐림광양시29.3℃
  • 구름많음진도군27.9℃
  • 구름많음봉화27.0℃
  • 맑음영주29.8℃
  • 구름조금문경28.9℃
  • 구름많음청송군30.3℃
  • 구름많음영덕25.4℃
  • 구름많음의성28.1℃
  • 구름많음구미28.0℃
  • 흐림영천26.8℃
  • 흐림경주시26.8℃
  • 흐림거창26.8℃
  • 흐림합천27.2℃
  • 흐림밀양26.5℃
  • 흐림산청27.8℃
  • 흐림거제26.0℃
  • 흐림남해27.6℃
독립기념관, 2022년 7월의 독립운동가 전시회 개최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뉴스

독립기념관, 2022년 7월의 독립운동가 전시회 개최

중국 상하이의 최초 한국인 독립운동 단체
‘동제사’에 참여한 김갑·민제호·한흥교

6.독립기념관.한흥교 가족사진.jpg

 

독립기념관(관장 한시준)은 국가보훈처, 광복회와 공동으로 동제사에서 활동하였던 김갑, 민제호, 한흥교 선생을 20227월의 독립운동가로 선정하고 공훈을기리는 전시회를 다음과 같이 개최한다.

 

1910년 일제에 나라를 빼앗기자, 한국 독립운동가들은 국외로 망명하여 독립운동을 이어나갔다. 1912년 중국 상하이에서 신규식을 중심으로 박은식, 신채호, 조소앙 등은 독립운동 뜻을 함께 하며 동제사同濟社를 조직하였다. 상하이 최초 한국인 독립운동단체인 동제사에서 활동하였던 독립운동가들은 1919년 대한민국 임시정부가 수립된 후 임시정부의 여러 직책들을 역임하거나 지원하면서 독립운동을 이어나갔다.

 

김갑은 1891년 부산 동래에서 출생하였고 본명은 김진원金瑨源이다. 경상도 지역의 첫 비밀결사인 대동청년단에 참여하기도 했던 김갑은 상하이로 망명 후 동제사 회원이 되었다. 19194월 대한민국 임시정부가 상하이 프랑스 조계에 세워지자, 대한민국 임시의정원 경상도 대표의원(‘19), 노동총판(’25), 재무장(‘27) 등을 역임하였다. 1930년에는 김구, 조완구, 엄항섭 등과 함께 한국독립당 창당에 참여하였다. 상하이 도착 후 임시정부와 함께 독립운동에 헌신한 김갑은 193344세의 나이로 서거하였다. 정부는 김갑의공적을 기려 1986년 건국훈장 독립장을 추서하였다.

 

민제호는 1890년생 서울 종로에서 출생하였고 민우명閔禹明이라 불리기도 하였다. 1913년 상하이로 망명한 민제호는 동제사에 참여하였다. 1919년부터 1929년까지 대한민국 임시의정원 의원을 지내고 대한적십자회, 상하이 대한인 거류민단을 통해 임시정부를 지원하였다. 1932년 윤봉길 의거 이후 일제의 탄압을 피해 대한민국 임시정부와 같이 항저우로 피신하였다. 그러던 중 병을 얻어 193242세의 나이로 서거하였다. 정부는 민제호의 공적을 기려 1990년 건국훈장 애국장을 추서하였다.

 

 

한흥교는 1885년 부산에서 출생하였고한진산韓震山, 韓辰山또는 한생恨生이라 불리기도 하였다. 그는 일본 오카야마岡山 의학전문학교를 졸업 후 1911년 상하이로 망명하였다. 한흥교는 1912년 신규식, 조성환 등과 함께 동제사 조직에 참여하면서 한국 독립운동가들의 의료를 도맡았다. 1935년부터 광복될 때까지 산시성 타이위안太原에서 대동병원을 운영하며 독립운동을 지원하였다. 광복 후 고국으로 돌아와 의료활동을 이어나간 한흥교는 196782세로 서거하였다. 정부는 한흥교의 공적을 기려 1990년 건국훈장 애국장을 추서하였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