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20 (토)

  • 흐림속초26.2℃
  • 구름조금32.4℃
  • 구름많음철원29.0℃
  • 구름많음동두천29.6℃
  • 맑음파주29.2℃
  • 흐림대관령20.3℃
  • 구름많음춘천32.1℃
  • 맑음백령도24.4℃
  • 비북강릉24.5℃
  • 흐림강릉26.1℃
  • 흐림동해24.1℃
  • 구름조금서울31.0℃
  • 구름많음인천27.6℃
  • 구름많음원주30.9℃
  • 흐림울릉도24.6℃
  • 구름조금수원29.8℃
  • 구름많음영월30.9℃
  • 구름많음충주30.1℃
  • 구름많음서산28.7℃
  • 구름많음울진28.1℃
  • 구름많음청주31.2℃
  • 구름많음대전28.4℃
  • 흐림추풍령25.7℃
  • 구름많음안동29.4℃
  • 흐림상주26.0℃
  • 흐림포항29.3℃
  • 구름많음군산27.8℃
  • 비대구26.6℃
  • 흐림전주27.1℃
  • 비울산27.4℃
  • 비창원26.4℃
  • 흐림광주27.6℃
  • 비부산27.1℃
  • 흐림통영26.5℃
  • 흐림목포26.5℃
  • 천둥번개여수26.3℃
  • 구름많음흑산도
  • 흐림완도26.0℃
  • 흐림고창27.1℃
  • 흐림순천26.4℃
  • 구름많음홍성(예)29.2℃
  • 구름많음29.1℃
  • 흐림제주30.3℃
  • 흐림고산29.4℃
  • 흐림성산30.0℃
  • 흐림서귀포28.4℃
  • 흐림진주26.6℃
  • 구름조금강화28.8℃
  • 구름많음양평30.7℃
  • 구름많음이천32.3℃
  • 구름많음인제29.1℃
  • 구름많음홍천32.1℃
  • 구름많음태백21.1℃
  • 흐림정선군29.3℃
  • 구름많음제천30.0℃
  • 흐림보은26.3℃
  • 구름많음천안29.7℃
  • 구름많음보령28.8℃
  • 구름많음부여30.2℃
  • 흐림금산25.8℃
  • 구름많음30.0℃
  • 흐림부안26.2℃
  • 흐림임실24.4℃
  • 흐림정읍26.0℃
  • 흐림남원25.9℃
  • 흐림장수25.5℃
  • 흐림고창군26.8℃
  • 흐림영광군27.5℃
  • 흐림김해시27.2℃
  • 흐림순창군27.5℃
  • 흐림북창원27.2℃
  • 흐림양산시27.6℃
  • 흐림보성군27.8℃
  • 흐림강진군27.2℃
  • 흐림장흥27.4℃
  • 흐림해남26.6℃
  • 흐림고흥27.0℃
  • 흐림의령군27.1℃
  • 흐림함양군26.6℃
  • 흐림광양시26.7℃
  • 흐림진도군25.6℃
  • 흐림봉화27.9℃
  • 구름많음영주29.1℃
  • 흐림문경29.3℃
  • 구름많음청송군30.0℃
  • 구름많음영덕24.1℃
  • 구름많음의성27.0℃
  • 흐림구미27.7℃
  • 흐림영천27.3℃
  • 흐림경주시28.6℃
  • 흐림거창25.8℃
  • 흐림합천26.4℃
  • 흐림밀양27.0℃
  • 흐림산청27.2℃
  • 흐림거제26.6℃
  • 흐림남해27.0℃
독립기념관 , 8월의 독립운동가 전시회 개최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뉴스

독립기념관 , 8월의 독립운동가 전시회 개최

noname01678.png

 

독립기념관(관장 한시준)은 국가보훈처, 광복회와 공동으로 대한통의부에서 활동한 강제하, 이웅해, 백남준, 최명수 선생을 20228월의 독립운동가로 선정하고 공훈을 기리는 전시회를 독립기념관 야외 특별기획전시장에서 1일 개최 한다고 밝혔다.

 

1920년 전후 중국 동북지역(만주)을 거점으로 결성된 한인 독립군 단체가 일제를 상대로 독립전쟁에 나서 승리를 거두자 일제는 이른바 경신참변(庚申慘變)’을 자행하며 한인사회와 독립군 기지를 초토화하였다. 참변을 극복하고자 모인 남만주의 독립운동 단체 대표들은 남만한족통일회의(南滿韓族統一會議)를 열고 1922830일 대한통의부(大韓統義府)를 결성하였다. 통의부는 중앙조직을 구성하고 의용군을 편성해 한인 자치와 군사활동을 전개하며 남만주 지역 통합 독립운동 단체로서 활동을 이어나갔다.

 

20228월의 독립운동가는 결성 100년이 된 대한통의부에서 활동한 인물 4분이다. 그중 강제하는 1891년 평안북도 창성군에서 태어나 1919년 창성지역 31운동을 주도하다 남만주로 망명하였다. 대한독립청년단*을 결성해 단장 등으로 활동한 그는 19228월 결성된 통의부에 가담하고 권업부장, 재무부장 등을 맡아 남만주 한인 사회와 독립군 생계유지에 힘을 쏟았다. 이후 정의부 중앙위원, 조선혁명당 중앙위원을 역임하며 남만주 지역 세력 통합에 매진하였다. 정부는 그의 공훈을 기려 1995년 건국훈장 독립장을 추서하였다.

 

이웅해는 1878년 함경남도 상기천면에서 태어나 의병으로 활동하다 경술국치 후 서간도로 망명하였다. 1919년 대한독립단 사법부장을 역임했으며 1922년 남만한족통일회의에 대한독립군 대표로 참가해 통의부를 탄생시켰다. 통의부 결성 후에는 민사부장으로 호구조사, 구휼징병활동 등을 수행하며 이주 한인과 독립군 생존을 책임졌다. 정부는 그의 공훈을 기려 2010년 건국훈장 독립장을 추서하였다.

 

백남준은 1885년 평안북도 운산에서 태어나 신민회 회원으로 활동 중 이른바 데라우치 암살사건에 연루되었다가 풀려나 남만주로 망명하였다. 1920년 결성된 광복군총영 군사 겸 참모부장으로 활동한 그는 1922년 남만한족통일회의에 광복군총영 대표로 참가해 통의부 탄생에 기여하였다. 1923년부터 통의부 중앙행정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하였고 이후 정의부 검판장, 임시의정원 의원 등을 역임하였다. 정부는 그의 공훈을 기려 2014년 건국훈장 독립장을 추서하였다.

 

 

최명수는 188112월 충청북도 청원에서 태어나 경술국치 후 서간도로 망명, 신민회 인사들과 함께 한인단체인 부민단, 한족회 등에서 검무국장 등 직책을 맡아 활동하였다. 19228월 결성된 통의부에서도 검무국장을 맡았다. 통의부에 이어 1924년 남만주 통합 독립운동 단체로 탄생한 정의부 결성과 조직 운영에도 적극 동참하며 검리장 등을 역임하였다. 정부는 그의 공훈을 기려 1991년 건국훈장 애국장을 추서하였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