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7 (일)

  • 맑음속초2.6℃
  • 맑음-3.4℃
  • 맑음철원-3.5℃
  • 맑음동두천-2.1℃
  • 맑음파주-2.9℃
  • 맑음대관령-5.0℃
  • 맑음춘천-2.3℃
  • 구름조금백령도2.2℃
  • 맑음북강릉3.8℃
  • 맑음강릉5.8℃
  • 구름조금동해4.5℃
  • 맑음서울-0.4℃
  • 맑음인천0.0℃
  • 맑음원주-0.1℃
  • 구름조금울릉도7.3℃
  • 맑음수원-1.6℃
  • 맑음영월-1.4℃
  • 맑음충주-1.7℃
  • 맑음서산-0.5℃
  • 맑음울진6.0℃
  • 맑음청주1.6℃
  • 맑음대전0.1℃
  • 맑음추풍령1.9℃
  • 맑음안동-1.7℃
  • 맑음상주2.0℃
  • 맑음포항6.2℃
  • 맑음군산0.8℃
  • 맑음대구2.8℃
  • 맑음전주2.6℃
  • 맑음울산6.0℃
  • 맑음창원7.1℃
  • 맑음광주4.0℃
  • 맑음부산10.4℃
  • 맑음통영7.9℃
  • 맑음목포5.4℃
  • 맑음여수8.2℃
  • 맑음흑산도7.8℃
  • 맑음완도6.0℃
  • 맑음고창2.7℃
  • 맑음순천0.4℃
  • 맑음홍성(예)-1.0℃
  • 맑음-1.8℃
  • 맑음제주9.6℃
  • 맑음고산12.1℃
  • 맑음성산10.3℃
  • 맑음서귀포12.3℃
  • 맑음진주0.9℃
  • 맑음강화-3.1℃
  • 맑음양평-0.7℃
  • 맑음이천-1.8℃
  • 맑음인제-2.4℃
  • 맑음홍천-2.1℃
  • 맑음태백-3.9℃
  • 맑음정선군-2.6℃
  • 맑음제천-3.5℃
  • 맑음보은-1.6℃
  • 맑음천안-2.3℃
  • 맑음보령0.5℃
  • 맑음부여-1.9℃
  • 맑음금산-2.1℃
  • 맑음0.3℃
  • 구름많음부안1.6℃
  • 맑음임실-1.3℃
  • 맑음정읍0.5℃
  • 맑음남원-0.5℃
  • 맑음장수-2.9℃
  • 맑음고창군0.2℃
  • 맑음영광군0.7℃
  • 맑음김해시7.0℃
  • 맑음순창군-0.2℃
  • 맑음북창원6.1℃
  • 맑음양산시4.1℃
  • 맑음보성군4.9℃
  • 맑음강진군2.9℃
  • 맑음장흥1.3℃
  • 맑음해남1.7℃
  • 맑음고흥2.8℃
  • 맑음의령군-0.1℃
  • 맑음함양군-1.3℃
  • 맑음광양시5.9℃
  • 맑음진도군6.5℃
  • 맑음봉화-2.2℃
  • 맑음영주-2.4℃
  • 맑음문경3.1℃
  • 맑음청송군-4.0℃
  • 맑음영덕5.2℃
  • 맑음의성-3.3℃
  • 맑음구미0.9℃
  • 맑음영천-0.8℃
  • 맑음경주시1.2℃
  • 맑음거창-1.2℃
  • 맑음합천0.0℃
  • 맑음밀양1.5℃
  • 맑음산청0.3℃
  • 맑음거제7.6℃
  • 구름조금남해6.1℃
성산소방서, 다가오는 겨울철 실내·캠핑장 일산화탄소 중독 주의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합뉴스

성산소방서, 다가오는 겨울철 실내·캠핑장 일산화탄소 중독 주의

221027-4캠핑장 일산화탄소 중독주의.jpg


성산소방서(서장 이길하)는 날씨가 추워지는 요즘 난방기기 사용이 급증함에 따라 일산화탄소 중독 예방을 위한 난방기기 사용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일산화탄소는 무색·무취·무미로 사람이 인지할 수 없으며, 소량에 노출되어도 인체에 치명적인 영향을 끼칠 수 있다.

 

소방청 통계에 따르면 최근 3년간(2019~2021) 일산화탄소 중독으로 119에 신고된 건수는 총 471건으로, 주로 겨울 난방철인 10월부터 다음 해 3월까지 집중됐다.

 

일산화탄소 중독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가스보일러 배기통이 이탈하거나 찌그러진 곳이 없는지 주기적으로 점검하기 창문을 자주 열어 환기하기 일산화탄소 감지 경보기 설치 등이다.

 

또한, 겨울철 캠핑 시 밀폐된 텐트 안에서 난방기구를 사용하는 것은 화재뿐만 아니라 중독사고로 이어질 수 있어 매우 위험하니, 잠을 잘 때는 난방 기구를 끄고 침낭 등 보온용품을 활용해 체온을 유지하는 것이 좋다.

 

이길하 서장은 "겨울철을 앞두고 난방기기를 점검하는 일이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일산화탄소 중독을 예방하기 위해 가정과 캠핑장 등에서 수시로 실내 환기를 하는 등 안전수칙을 잘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