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8 (화)

  • 흐림속초27.3℃
  • 비25.9℃
  • 흐림철원24.5℃
  • 흐림동두천24.5℃
  • 흐림파주25.3℃
  • 흐림대관령25.2℃
  • 흐림춘천26.8℃
  • 비백령도22.5℃
  • 흐림북강릉30.8℃
  • 흐림강릉32.9℃
  • 구름많음동해31.5℃
  • 비서울27.0℃
  • 흐림인천24.7℃
  • 흐림원주29.9℃
  • 박무울릉도22.7℃
  • 흐림수원28.7℃
  • 구름많음영월30.0℃
  • 구름많음충주30.6℃
  • 흐림서산26.1℃
  • 구름많음울진31.5℃
  • 흐림청주31.2℃
  • 흐림대전30.1℃
  • 구름많음추풍령29.2℃
  • 구름많음안동29.8℃
  • 흐림상주30.4℃
  • 흐림포항29.5℃
  • 흐림군산29.4℃
  • 구름많음대구29.8℃
  • 구름많음전주29.4℃
  • 구름많음울산27.7℃
  • 흐림창원25.7℃
  • 흐림광주28.6℃
  • 비부산23.6℃
  • 구름많음통영25.6℃
  • 흐림목포26.7℃
  • 흐림여수25.0℃
  • 흐림흑산도23.8℃
  • 구름많음완도26.9℃
  • 흐림고창28.4℃
  • 구름많음순천25.5℃
  • 구름많음홍성(예)28.3℃
  • 흐림30.3℃
  • 흐림제주31.0℃
  • 구름많음고산25.6℃
  • 구름많음성산24.6℃
  • 박무서귀포25.2℃
  • 구름많음진주25.6℃
  • 흐림강화24.8℃
  • 흐림양평28.9℃
  • 흐림이천29.0℃
  • 흐림인제25.7℃
  • 흐림홍천25.9℃
  • 흐림태백26.2℃
  • 흐림정선군28.6℃
  • 구름많음제천28.9℃
  • 구름많음보은29.0℃
  • 흐림천안29.5℃
  • 구름많음보령27.2℃
  • 흐림부여29.8℃
  • 흐림금산28.4℃
  • 흐림30.1℃
  • 흐림부안28.8℃
  • 흐림임실26.8℃
  • 흐림정읍28.8℃
  • 구름많음남원27.7℃
  • 구름많음장수26.2℃
  • 흐림고창군28.1℃
  • 흐림영광군28.4℃
  • 구름많음김해시26.5℃
  • 흐림순창군28.4℃
  • 구름많음북창원25.7℃
  • 구름많음양산시26.1℃
  • 구름많음보성군26.3℃
  • 구름많음강진군27.8℃
  • 구름많음장흥25.3℃
  • 구름많음해남28.3℃
  • 구름많음고흥25.0℃
  • 흐림의령군27.2℃
  • 구름많음함양군29.1℃
  • 흐림광양시25.2℃
  • 흐림진도군25.8℃
  • 흐림봉화27.8℃
  • 구름많음영주28.4℃
  • 구름많음문경30.1℃
  • 구름많음청송군29.0℃
  • 구름많음영덕30.2℃
  • 흐림의성29.9℃
  • 구름많음구미28.9℃
  • 구름많음영천28.5℃
  • 구름많음경주시27.8℃
  • 구름많음거창27.8℃
  • 구름많음합천26.7℃
  • 구름많음밀양27.1℃
  • 구름많음산청26.2℃
  • 구름많음거제24.6℃
  • 흐림남해25.9℃
용산공원조성추진기획단, 내일부터 용산공원 시범 개방··· 대통령실 배경 '바람정원'...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산공원조성추진기획단, 내일부터 용산공원 시범 개방··· 대통령실 배경 '바람정원'...

바람정원(KTV 방송 화면 캡춰)

 

청와대 개방에 이어 내일부터 열흘 동안 용산공원이 시범 개방에 진행된다.

용산공원에는 120년 동안 이 부지를 거쳐 간 일제강점기 일본군, 주한미군 등의 흔적이 고스란히 남아 있다.

신용산역에서 시작해 장군숙소와 대통령실 남측, 국립중앙박물관 북측에 위치한 스포츠필드까지 직선거리 약 1.1km가 개방되며, 회차별로 500명씩 하루 최대 2천5백 명이 예약을 통해 관람할 수 있다.

대통령실이 잘 보이는 대통령실 남측 구간에서는 선착순으로 대통령실 앞뜰까지 방문할 수 있는 특별한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대통령실을 배경으로 바람개비가 가득한 바람정원은 관람객들의 소망을 담아 더 많은 바람개비로 가득 채워질 예정이다.

과거 미군이 스포츠 시설로 사용했고, 우리나라 선수들의 훈련장소로도 이용됐던 스포츠필드는 푸드트럭, 그늘막 등 편의시설을 확보해 방문객을 위한 쉼터로 활용될 예정이다.

또, 공원 부지 곳곳에 '경청 우체통'을 설치해 국민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듣고 이후 공원 조성에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

김복환 용산공원조성추진기획단장은 "국민 여러분들의 안전을 최우선 해서 개방할 예정입니다. 토양이 직접적으로 인체에 닿는 부분을 가급적 최소화했습니다. 그럼에도 많이 오염된 곳은 동선에서 제외했습니다."고 말했다.

또한, 오는 9월 임시 개방 전까지 "부지 전체 오염 정도에 대한 연구용역과 함께 저감조치를 병행한다"고 밝혔다.
출처 : 용산공원조성추진기획단
웹사이트 : http://1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