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8 (월)

  • 흐림속초8.0℃
  • 비7.3℃
  • 흐림철원14.3℃
  • 흐림동두천12.6℃
  • 흐림파주14.0℃
  • 흐림대관령11.3℃
  • 흐림춘천8.2℃
  • 흐림백령도11.2℃
  • 비북강릉10.6℃
  • 흐림강릉12.3℃
  • 흐림동해14.7℃
  • 비서울14.9℃
  • 비인천14.4℃
  • 흐림원주11.4℃
  • 흐림울릉도16.9℃
  • 비수원12.6℃
  • 흐림영월7.6℃
  • 흐림충주10.1℃
  • 흐림서산15.3℃
  • 흐림울진16.0℃
  • 비청주11.3℃
  • 비대전10.1℃
  • 흐림추풍령7.6℃
  • 비안동8.3℃
  • 흐림상주7.0℃
  • 흐림포항18.4℃
  • 흐림군산15.3℃
  • 비대구12.8℃
  • 비전주16.6℃
  • 흐림울산18.8℃
  • 흐림창원19.4℃
  • 흐림광주18.7℃
  • 흐림부산19.2℃
  • 흐림통영19.7℃
  • 비목포18.6℃
  • 비여수19.8℃
  • 흐림흑산도18.2℃
  • 흐림완도20.7℃
  • 흐림고창18.8℃
  • 흐림순천18.1℃
  • 비홍성(예)14.6℃
  • 흐림9.9℃
  • 비제주20.7℃
  • 흐림고산18.8℃
  • 흐림성산20.7℃
  • 비서귀포20.6℃
  • 흐림진주18.4℃
  • 흐림강화14.1℃
  • 흐림양평10.9℃
  • 흐림이천9.7℃
  • 흐림인제12.0℃
  • 흐림홍천7.8℃
  • 흐림태백14.2℃
  • 흐림정선군7.7℃
  • 흐림제천8.8℃
  • 흐림보은9.0℃
  • 흐림천안11.5℃
  • 흐림보령15.6℃
  • 흐림부여11.4℃
  • 흐림금산9.7℃
  • 흐림10.7℃
  • 흐림부안16.0℃
  • 흐림임실16.1℃
  • 흐림정읍16.2℃
  • 흐림남원15.5℃
  • 흐림장수14.4℃
  • 흐림고창군18.8℃
  • 흐림영광군18.7℃
  • 흐림김해시19.2℃
  • 흐림순창군15.3℃
  • 흐림북창원20.5℃
  • 흐림양산시20.8℃
  • 흐림보성군19.7℃
  • 흐림강진군19.2℃
  • 흐림장흥19.9℃
  • 흐림해남20.2℃
  • 흐림고흥20.3℃
  • 흐림의령군13.7℃
  • 흐림함양군11.4℃
  • 흐림광양시17.9℃
  • 흐림진도군19.2℃
  • 흐림봉화10.5℃
  • 흐림영주10.0℃
  • 흐림문경8.2℃
  • 흐림청송군12.4℃
  • 흐림영덕14.6℃
  • 흐림의성9.3℃
  • 흐림구미8.1℃
  • 흐림영천13.3℃
  • 흐림경주시18.1℃
  • 흐림거창10.1℃
  • 흐림합천11.4℃
  • 흐림밀양20.4℃
  • 흐림산청11.6℃
  • 흐림거제20.5℃
  • 흐림남해19.1℃
美 평화봉사단, 40여 년 만에 다시 한국 방문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합뉴스

美 평화봉사단, 40여 년 만에 다시 한국 방문

- 과거 미국 평화봉사단원 및 그 가족 39명 한국에 재초청
- 원조 수혜국에서 공여국이 된 한국이 표하는 우정과 감사

221019-소록도봉사활동.jpg

 

221019-Joel T. Mendes 상명여대 학생들과 함께.jpg

KF(Korea Foundation, 한국국제교류재단, 이사장 김기환)는 오는 1022()부터 29()까지 과거 한국에서 근무했던 미국 평화봉사단원 및 그 가족 총 39명을 한국에 초청한다.

 

미국 평화봉사단(Peace Corps Volunteers)은 개발도상국에 교육과 보건 서비스 등을 지원하기 위해 1961년 케네디 대통령에 의해 창설됐다. 한국에서는 1966년부터 1981년까지 약 2,000여 명의 평화봉사단원들이 영어 교육과 결핵 퇴치 사업 등을 전개하며, 전후 한국의 재건을 도왔다.

 

KF2008년부터 미국 평화봉사단에게 감사를 표하기 위해 매년 봉사단원과 가족들을 한국으로 초청해 달라진 한국의 모습을 보여주는 재방한 프로그램을 시행하고 있다. 이 사업으로 현재까지 약 700여 명이 넘는 봉사단원과 가족들이 한국을 다시 방문한 바 있다.

 

올해 방한단은 40여 년 전 젊은 날 열정을 쏟았던 과거 봉사지를 방문하고, 당시 동료 및 제자와 만나게 된다

 

또한 대한적십자사와 한국국제협력단(KOICA)을 방문하여 과거 원조 수혜국이었던 한국이 공여국으로 변화한 발전상을 보고, 한국의 해외 봉사단인 WFK(World Firends Korea)와도 만나 경험담을 공유할 예정이다

 

외교부 제2차관이 주최하는 환영오찬과 KF 이사장의 환영만찬, 그리고 서울대 국제대학원 신성호 교수의 한미관계 브리핑을 통해 오랜 우정의 한미관계 역사를 다시금 확인하는 시간도 준비되어 있다

 

대한민국역사박물관의 미 평화봉사단 관련 자료 수집 및 전시사업에 대해서도 듣게 된다. 방한 기간 중에는 그 외에도 롯데월드타워, 국립중앙박물관, 용산 미군기지 공원 등을 방문하고, 막걸리 만들기 체험 등에도 참여하게 된다.

 

지난 2020년에는 아쉽게도 팬데믹으로 재방한 초청사업을 시행하지 못했다. 그 대신 KF는 마스크를 포함한 코로나19 예방키트와 한국 관련 기념품을 미 평화봉사단 550여 명에게 전달하여 깊은 인상을 남겼고, 평화봉사단원들은 수많은 편지로 감동을 전하며 그간의 이야기를 KF에 전해 왔다

 

뉴욕타임즈 등 여러 매체가 주목했던 이 이벤트 관련 편지들은 2021평화의 우체통이라는 책으로 엮어 내기도 하였다.

 

KF 관계자는 미국 평화봉사단원들은청년기에 한국을 위해 봉사하고 한국에 깊은 애정을 가지고 있는 분들이다. 이들의 재방한 초청 사업은 평화봉사단원의 헌신에 감사를 표하고 양국 간 우정과 화합을 도모하는 의미 깊은 행사이며, 나아가 한미 간 굳건한 우호협력의 기반을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검경합동신문, 미평화봉사단, 원조수혜국, 원조공여국, 개발도상국, 우호협력, 대한적십자사, 한국국제협력단(KOICA)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